스타일: IPA
한줄평: 이것은 미국 IPA를 마셔봐야하는 이유.
개요: 국내 소개되는 미국 페일에일 종류가 대체로 훌륭하다. 향긋한 꽃향기가 과하지 않고 적당하다. 달고 쓰고 시고 오미자 같은 맛.

3
개인 평점

Colour

light dark

BITTERNESS

mild bitter

Malt

pale roasted

도수: 6.5%
IBU: 60
무게감(바디): 중간정도.
향미, 기타 : 솔잎, 복숭아, 감귤류, 배, 파인애플, 망고, 베리류, 구운 비스킷, 허브, 꽃.

제조사 설명
: 콜롬버스, 치눅, 모자익, 에퀴녹스 홉. 솔잎, 송진, 열대 과일의 홉 노트와 가벼운 비스킷 맥아의 백본 bakcbone.
블루치즈, 체다, 콜비, 그릴에 구운 고기, 바베큐, 햄버거, 매운 음식, 타코, 구운 치킨, 절인 야채, 조개와 야외 활동과 잘 어울린다.

표기 원재료: 정제수, 보리맥아, 홉, 효모

제조사: LONG TRAIL BREWING COMPANY
원산지: 미국

외부링크: longtrail.com

수입처: 주식회사 엘티케이(경기 안양)

아래 맥주 이름을 클릭하면 그래프에서 숨겨진다.

schema

Author schema

More posts by schema

Join the discussion 2 Comments

  • 맥마쓰 댓글:

    글 잘읽고갑니다~

    홈페이지가 이쁘네요~~

  • BreakVek 댓글:

    Breaking Benjamin is my favourite band of 2000s. Breaking Benjamin had so many hits! The ones I remember are ‘The Diary of Jane’, ‘Tourniquet’ and their hit ‘So Cold’. These are real masterpieces, not garbage like today! And it is awesome that they have a tour in 2020! So I’m going to visit Breaking Benjamin concert in 2019. The full list is here: [url=https://breakingbenjaminconcerts.com]https://breakingbenjaminconcerts.com[/url]. Click on it and maybe we can even visit one of the performances together!

Leave a Reply